광주시 탄벌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무더운 여름 고기 먹고 원기 회복' 사업 추진
광주시 탄벌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무더운 여름 고기 먹고 원기 회복' 사업 추진
  • 문영일 기자
  • 승인 2024.07.10 13: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탄벌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무더운 여름 고기 먹고 원기 회복’ 사업 추진

[경기동부매일=문영일 기자] 광주시 탄벌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10일 1인 가구 및 장애인, 중증질환 가구 등 여름철 돌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무더운 여름 고기 먹고 원기 회복’ 사업을 추진했다.

이날 탄벌동 협의체 위원들은 취약계층 40가구를 방문해 광주금광교회에서 후원한 양념돼지갈비와 탄벌동 새마을회에서 수확한 감자를 직접 전달하면서 무더위 속 안부를 확인하고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한 복지 욕구 조사를 병행했다.

이와 함께 장마철 집중호우 기간 침수 피해를 대비해 주거 취약계층을 위한 예찰 활동도 함께 진행했다.

박혜원·김성일 탄벌동 지보체 공동위원장은 “폭염 속 취약계층이 더 안전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광주금광교회와 탄벌동 새마을회에 감사드린다”며 “폭염 대비 취약계층에 대한 현장 예찰 강화와 함께 여름철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노력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