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풍·수해대비 옥외광고물 민관합동 안전점검 캠페인
광주시, 풍·수해대비 옥외광고물 민관합동 안전점검 캠페인
  • 문영일 기자
  • 승인 2024.06.27 13: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풍·수해대비 옥외광고물 민관합동 안전점검 캠페인 실시

[경기동부매일=문영일 기자] 광주시는 지난 6월 17일부터 25일까지 옥외광고물 합동 안전점검반을 편성,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의 민‧관 합동 안전 점검 및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안전 점검은 관내 대형 옥상광고물 15개소를 포함한 인구 밀집지역, 지역 중심가, 다중이용시설 소재 지역을 대상으로 ▲여름철 풍·수해 대비 광고물 사전 안전관리 안내 ▲풍·수해 대비 안전 점검 홍보 안내문 배부 ▲노후 간판의 경우 업소 자진철거 혹은 안전장치 보강 등 대책 마련 권고 ▲위험 요인 발견 등 안전문제 발생 시, 보수·보강·철거 등 안전조치를 병행하도록 계도하고 홍보했다.

특히, 캠페인을 통해 관내 옥외광고물 광고주에게 풍·수해 대비 옥외광고물 사전 점검과 관리의 필요성에 대해 안내했으며 점검에 따른 지적 사항은 해당 광고주에게 즉시 조치하도록 통보했다. 또한, 지역 중심가 및 상업지역의 강풍 등에 취약한 불법 현수막, 입간판 등에 대한 정비 활동을 병행했으며 지속적으로 수시 점검할 계획이다.

방세환 시장은 “앞으로도 민·관 협력체계를 통해 시민의 안전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고 올바른 광고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며 “풍·수해를 대비해 건물주(광고주)께서는 노후화된 간판 및 옥외광고물에 대해서는 시민 안전을 위해 사전에 정비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